미국에서 대한항공 한국행 마일리지 항공권 예약 취소/환불 진행 후기

미국 시민권자가 미국에서 한국으로 직계가족 방문시 자가격리 기간이 7일로 단축된 시기가 2022년 2월 4일부터였다. 그 이후 7일 격리를 감수하고 한국방문을 한 지인분들이 많이 계셨지만 나로서는 여전히 자가격리할 자신이 없었다. 자가격리 면제를 기다리는 와중에 오늘 다소 희망적인 뉴스가 들려왔다.

3월 9일이 한국의 대통령 선거일인데 바로 그 주말즈음해서 해외 입국자에 대한 자가격리가 면제될수 있고 자세한 세부사항을 발표한다는 내용이었다. 작년에 잠깐 몇달간 자가격리면제제도가 있었을때는 한국행 비행기 티켓과 면제신청서, 가족관계증명서, PCR 음성확인서 등 몇가지 서류를 영사관에 이메일로 업로드해 접수신청을 해서 격리면제서를 발부받는 시스템이 실행되었었다. 이번에도 같은 절차를 거쳐 면제서를 발부받아서 한국입국을 해야하는지 아니면 좀더 간소하게 바뀌게 될런지는 발표를 기다려봐야 할것이다.

이 와중에 대한항공 마일리지를 사용하여 돌아오는 티켓(인천출발 미주도착)을 이미 두어달전에 미리 예약했었는데 이제는 예약일이 거의 한달앞으로 다가온터라 아직도 미국출발 항공권 구입을 망설이기에 기존 구입한 귀국편 마일리지 티켓을 취소하기로 결정하였다. 두달전만해도 인천에서 출발하는 비행편의 좌석이 이코노미석 밖에 보이지 않았고 프레스티지 좌석이 거의 보이지 않았는데 최근 몇일간 좌석을 확인해보니 5월초까지 비지니스 마일리지 좌석이 많이 보이기 시작했기에 차후 출발일이 결정되면 귀국편도 그때 구입하기로 하였다.

마일리지 항공권 취소는 대한항공 홈페이지에서 로그인후 ‘나의 예약’ 으로 들어가 예약된 일정을 클릭한후 예약 취소/환불 버튼을 클릭하여 진행하였다.

날자가 40여일이 남은터라 기존 비지니스석 구입시 사용했던 62,500마일에서 3,000 마일을 차감한 나머지 59,500 마일을 돌려준다고 한다. 수수료는 예약시 사용한 크레딧카드로 전액 환불될 예정이다. 마일리지 티켓 취소시 마일리지가 본인 계좌에 다시 들어오는 시간이 몇일 걸린다는 소식을 들었는데 다행히도 취소진행을 모두 마치자 3000마일이 제외된 나머지 59,500 마일이 바로 계좌에 들어온것을 확인하였다.

이번 주말에 격리면제에 관해 확정된 뉴스에 따라서 다시 한국행 티켓 발권을 해보려 한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