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에서 고양이 입양하기 – Paws Chicago 홈페이지 소개

두마리 고양이가 우리 가족이 된지도 벌써 일년여가 지났다. 우연한 기회에 입양을 하게되었는데 이렇게 입양이라도 되는 강아지나 고양이는 그나마 행운이라고 볼수 있다. 얼마나 많은 길고양이들과 강아지들이 거리에서 추위에 죽거나 굶어죽거나 사고사로 죽을지 생각만해도 안타깝다.

미국내엔 동물보호소(쉘터)가 검색해보면 알겠지만 아주 많다. 아주 열악한 환경인 곳부터 그나마 시설이 괜챦은 곳도 많다.

그중에서도 Paws Chicago (https://www.pawschicago.org) 홈페이지에서 강아지나 고양이를 입양하는 과정을 소개하고자 한다.

홈페이지에 가면 큰메뉴가 두개가 있다. Donate 와 Adopt 이다. Adopt 를 클릭해서 원하는 Pet Type(Cat 과 Dog) 을 선택한다. 그리고 장소를 선택하는 부분에서는 Lincoln Park Adoption Center, Glenn L. Felner North Shore Adoption Center, Foster Home, Training Program, Homeless Pet Medical Center, By Appointment Only 의 옵션이 있다. 일단은 All 로 선택하여 찾아보기로 한다.

8월 15일 현재 42마리의 고양이가 목록에 있다. 검색시 Location 아래로 More Options 에서 성별(Gender), 나이(Age), 애정도(Affection – Warm & Friendly, Friendly, Highly Independent) 등의 옵션 선택이 가능하다. 역시나 나이어린 고양이보다는 두살이상의 고양이들이 많이 보인다.

Paws Chicago 를 통해서 입양을 하려면 조건이 있다. 21세 이상이어야하고, 아이디를 소지해야하며(운전면허증 혹은 State ID), 그밖에 동물을 키울수 있는 환경에 거주해야하는 등 조건에 부합되어야 입양이 가능하다.

원래는 한마리만 입양하고자 Foster Home 을 찾아갔는데 남매인 다른 한마리도 같이 입양해 달라는 봉사자의 부탁에 따라 두마리를 입양하게 되었다. 돌이켜 생각해보면 그때의 결단이 한마리의 고양이를 더 살리게 되었고 남매끼리 사이좋게 장난을 치는 모습을 보면 최고의 옳은 결정이라고 생각한다.

고양이 입양비용은 나이에 따라 차이가 있는데 생후 두달된 나의 아가들의 경우 한마리는 $150, 두마리는 $250 이다. 1-5살은 $100, 6-9살은 $75, 10살 이상은 마리당 $50이다.

모든 Paws Chicago 의 개와 고양이는 중성화 수술을 받았고, 나이와 도착 날자를 기준으로 최신 주사를 모두 맞았다고 소개하고 있다.

이제 벌써 한살이 훌쩍 지나고 나니 예전같이 두놈들이 붙어서 잠을 자거나 하는 모습은 줄었지만 여전히 사이가 좋다. 잠자는 시간도 낮잠이 많이 늘었다. 냥이 집사 생활이 개를 키우는 것보다는 훨씬 수월하다.

미국에서 고양이 입양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