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국가보훈처에서 진행중인 훈장 미전수 독립유공자 후손 찾기 사업

나의 할아버지께선 일제강점기에 독립운동을 하셨다. 할아버지와 찍은 사진을 보면 나는 두세살이었고 물론 할아버지와의 추억은 전혀 기억할수 없다. 아버지에게서 들은 할어버지의 독립운동하실때에 일어났던 일화가 전부이다. 아버지도 그당시 어렸었지만 할아버지께서 무척 위험한 일을 하셨고 일본 순사들로부터 쫒김을 다니시느라 집에 자주 못오셨다고 했다.

이후 아버지께서는 할아버지가 사망하신후 할아버지의 숨은 유공을 찾기위해서 한국 구석구석, 그리고 일본까지 건나가서 할아버지 지인분들을 만나고 독립운동을 하신 증거자료를 찾아 오셨다는 얘기는 훗날 어머니를 통해서 들었다. 그리고 아버지가 돌아가신후 아버지방을 정리하다가 남겨놓으신 유물중에 할아버지의 유적을 모으신 봉투를 발견하였다. 일본놈들에게 끌려가 죄수복을 입으신 사진도 있었다.

우연히 주 시카고 대한민국 총영사관의 공지사항에서 훈장 미전수 독립유공자 후손 찾기라는 공지글을 보았다. 아직까지도 독립유공자의 후손이 본인 선조의 공적에 대한 포상을 못받고 있는 분들이 많다는 사실이 안타깝기만 하다.

나의 아버지는 본인 아버지의 공적을 스스로 찾아다녀 자료를 모은뒤 국가보훈처에 제출을 하고 추후 할아버지의 공적을 인정받고 훈장을 받았는데 지금의 정부는 국가보훈처에서 명단을 공개하고 그들의 후손을 찾는데 노력하는 사실에 너무 감격스럽다.

나의 형제들은 할아버지 덕분에 받은 국가 혜택이 너무나도 많다. 그중에서도 형편이 그리 좋지않은 가운데 나의 형제들이 모두 대학 학비를 면제 받은것이 가장 큰 포상이라고 볼수 있다.

그리고, 나의 부모님은 국가보훈처에서 매달 연금도 받으셨고 국가보훈처 지정 약국에서 정기적으로 드시는 약도 무료로 받아오셨다. 아버지 사망후 어머니께서는 그 혜택들을 못받으시게 된것이 아쉽긴 하지만 할아버지의 직계자손인 작은아버지께서 그 혜택을 연계 받으시게 된것도 무척이나 감사한 일이다.

현실적으로 국가유공자의 자손들 중 어려우신 분들도 많을텐데 많은 분들이 제대로 혜택을 받으셨으면 한다.

아래는 훈장 미전수 독립유공자 명단으로 성함과, 출생년도, 사망년도, 포상연도, 훈격, 본적 등이 자세히 나와있으니 미국에 사시는 후손께서는 꼭 명단을 확인하시고 국가보훈처에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독립유공자 후손 찾기 공지글과 독립유공자 명단 링크는 아래와 같다.

주 시카고 대한민국 총영사관 관련 공지글 링크 : https://overseas.mofa.go.kr/us-chicago-ko/brd/m_4779/view.do?seq=1346480

훈장 미전수 독립유공자 명단 링크 : https://overseas.mofa.go.kr/viewer/skin/doc.html?fn=20210610035413200.xlsx&rs=/viewer/result/202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