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치킨핑거 추천합니다. Raising Cane’s

코로나 이후로 온라인이나 앱으로 주문하고 인스토어 픽업이나 커브사이드 픽업으로 음식을 주문하는 일이 많아졌는데 그 가운데에서도 가끔 별식으로 많이 먹는 치킨맛집을 소개합니다. 뼈가 없는 치킨핑거가 주 메뉴로 치킨핑거, 프렌치프라이, 코울슬로, 샌드위치, 텍사스 토스트, 각종 음료수, 그리고 케인소스가 전부입니다.

특히 케인 치킨을 좋아하는 이유로는 튀김옷이나 치킨이 염분이 적어 다른 치킨에 비해 짠맛이 덜하고, 치킨과 더불어 주문하는 케인 소스 맛이 치킨과 잘 어우러져 치킨의 풍미를 더하게 됩니다.

2020년 가을에만 해도 온라인이나 앱으로 주문이 불가능했는데 팬더믹이 오래되고보니 드디어 앱으로 주문이 가능하게 되었습니다.

샌드위치는 사진과 같이 햄버거빵사이에 세개의 치킨핑거와 상추, 케인소스가 들어있습니다.(840칼로리)

케인소스는 개별로 오더하게되면 37센트 ($0.37) 로 190칼로리…

파티용(Tailgates)으로 25개 / 50개 / 75개 / 100개 등의 치킨핑거 팩키지가 있으며 케인소스도 포함된 가격입니다. 아래는 25개 치킨핑거와 8개의 소스 포함으로 가격은 $33.99 이며 앱주문하니 준비되는 소요시간이 20분으로 나오네요.

홈페이지 : Raising Cane’s (https://www.raisingcanes.com)
온라인 주문 : https://order.raisingcanes.com
애플 앱스토어 : https://apps.apple.com/us/app/raising-canes-chicken-fingers/id1530642656
구글 앱스토어 : https://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com.raisingcanes.ordering

WordPress and woocommerce integration with native flat shipping set up

Shipping(배송)은 항상 복잡한 내용중의 하나입니다. 그리고 저희가 추천해 드리는 것은 먼저 간단한 flat rate 인데 이것 자체도 저희가 제품을  잘 모르기 때문에 뭐라고 단순히 말씀드리기 쉽지 않습니다.

Shipping 가격은 밑의 내용들로 주로 셋업이 됩니다.

      • 무게, 위치 및 배송 속도에 따른 가변량
      • 고객이 주문한 품목에 관계없이 $ 5.00와 같은 고정 요금
      • 무료 배송
      • In-store pick up

 

배송에 관련해서 잘 알고 계시겠지만 배송업체로는 USPS, UPS 그리고 Fedex가 있지만 모두다 셋업하기도 그렇고  이중에서 하나를 선택하더라도 올리는 모든 제품의 무게와 사이즈가 정확하게 제품에 넣어져야 배송비 계산이 정확하게 이루어 집니다.

여기에 배송 label 까지 인쇄도 직접 가능하지만 이렇게 되면 여러가지 extension 소프트웨어를 플러그인으로 구입하고 서비스도 따로 받아야(subscribe) 합니다. 바로 이부분 때문에 제가 처음에 권해드리는 것은 가격에 따라 flat shipping  fee($5-10) 으로 먼저 시작하는게 좋을듯 합니다. 

사이트의 트랜젝션이 늘어나서 어느 정도의 수준에 오르면 그때 더 쉽핑 서비스를 더하고 개선해도  좋을듯 합니다. 아니면 그전부터 만들어서 한달 사용료 등등을 서비스비용으로 지불하게 되면 사이트 운영비용으로 더 커지게 됩니다.

 

그럼  시핑비를  더하는 기능에 대해서 알려드리겠습니다.

먼저 관리자페이지 로그인하시면 왼쪽 메뉴에서 WooCommerce를 선택하시고 sub menu 에서 Settings를 선택하면 아래의 그림과 같이 나오는데 그중에서 Shipping을 선택하면 됩니다.

그안에서 Shipping Zone을 생성하면 됩니다. 즉 쉽핑주소가 여기서 생성된 지역에 해당되면 자동으로 쉽핑방법이 카트에서 보여주게 되는 경우입니다.

그중에 USPS Regular Shipping을 선택하시면 아래와 같이 수정을 할수 있는 페이지가 나옵니다. 여기서 cost section 은 기본 요금입니다. $1가 기본이고 제품수가 늘어나는 데로 기본 코스트가 늘어 납니다.

예를 들어서 제품 Shipping Class Cost가 $5에 셋업이 되어 있고 제품을 2개를 구매했다고 하면 쉽핑 가격은 1*2 + 5 즉, 7불이 됩니다. (1.00 * [qty] + $5)

 

 

위와 같은 방식으로 USPS  Expedited Shipping 은 아래의 쉽핑 계산 방식으로 만들어 놓을 수 있습니다.

 

기본 베이스 계산은 10 * ( 1.[qty] ) , 즉 1개를 구입하면 기본 가격은 $11에 제품 Shipping Class Cost 를 더하면 됩니다.

예를 들면 밑의 쇼핑카트 처럼 Shipping Class Cost 가 $10인 제품을 3개를 구매하고 Expedited Shipping 을 선택하면 시핑가격은 10*(1.3) +10 =$23 .

 

 

지금까지의 내용처럼  쉽핑 옵션을 셋업하는 방법이었습니다.

 

밑의 스탭들은 제품에 특정 배송가격을 정해주기위한 순서들입니다.

먼저 위에서도 설명하였지만.. 제품 자체에는 Shipping Class Cost를 정해줄 수 있습니다.

 

위에 보이는 그림처럼 Shipping Class를 선택하면 됩니다. 그럼 밑의 내용처럼 나옵니다.

 

 

이중에서 “Add Shipping Class” 를 선택하고 새로운 시핑 클래스를 만둘고 왼쪽에 있는 Save버튼을 누르면 됩니다.

이렇게 생성된 클래스를 제품에 직접적으로 연결을 해줘야 합니다.

왼쪽메뉴에 “Products”를 선택하고  아래메뉴로 “All Products”선택하면 됩니다. 그리고 그중에서 원하는 제품을 선택후  Shipping 을 선택하고 그중에서 “Shipping  Class”를 맞게 선택하면 됩니다.

 

그 이외에 지역 zone으로 더 디테일하게 프리쉽이나 인스토어 픽업등을 셑업해야 하는 경우는 위의 첫번째 존 샡업에서 주를 선택하여 프리쉽이나 인스토어 픽업등을 더 첨부 할수 있습니다.

 

 

 

 

코로나 바이러스(COVID-19)로 인한 삶의 변화

코로나 바이러스가 세계적으로 화두로 떠오른건 – 내가 코로나 뉴스에 관심을 갖기 시작한건 – 2020년 새해가 밝고 얼마 지나지 않은 시점이었다. 중국쪽에서 먼저 외국인 입국 제재를 발표하고, 일본 크루즈 여행객들이 단체 감염이 되고, 한국에서도 감염자가 나오기 시작했다. 그때만해도 아침 출근전 습관적으로 켜놓은 뉴스에선 그저 아시아쪽에서 발생하는 우한(Wuhan) 바이러스라고 떠들며 잠깐 보도되는 정도였다. 그후 차츰 감염자를 카운트하기 시작했고 중국에선 매일 몇천명씩 감염이 되어 감염자 그래프는 끔찍한 급상승 곡선을 그리며 치솟았고 한국에서도 감염자가 발생하게 된다. 이때부터 한국의 가족들이 걱정되기 시작…

2020년 3월 26일… 이젠 미국이 세계에서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자가 제일 많은 일등 국가가 되었다. 2등이 중국… 이건 올림픽이 아니다. 최강국을 가리는 경쟁도 아니고… 미국은 지금… 몇달전 중국이 그려낸 상승곡선을 그대로 따라 가파른 곡선을 그리며, 이젠 가까운 지인들의 감염소식까지 들려오는 단계가 되었다. 정말 끔찍하다.

Lock Down (Stay-at-home) 을 선포한 주가 이젠 한두개가 아니다. 캘리포니아를 시작으로 뉴욕, 뉴저지, 워싱턴, 일리노이 등 열개주를 넘어섰다.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한 글을 이전에 한번 올렸지만 곧 잠잠해지려니 생각했고, 그렇게 되길 희망했고, 이런 우울한 이야기를 쓰게되지 않길 바랬었다.

락다운된 주에서는 병원이나, 마트, 은행, 주유소 등 최소한의 볼일 이외에는 모두 집에서 가족들과 외출을 줄이며 지내는것을 원칙으로 한다. 식당은 모두 딜리버리와 픽업만 가능하다. 미국생활 이십년이 넘었지만 이런 일이 일어날줄 누가 알았겠는가! 처음엔 사망자들이 주로 연장자들이 많았지만 이젠 십대들도 확진후 사망이라는 뉴스도 나온다. 이젠 나이불문, 모두에게 위험한 바이러스가 되어버렸다.

미국 전체가 혼란스럽다. 출근하던 직장인들은 재택근무를 하고, 학생들은 짧은 봄방학이 아닌 무기한 온라인 수업으로 연장되었고 주마다 다르지만 언제 정상적인 학교 수업이 이루어질런지는 4월초에서 5월초가 되고, 어떤 주는 가을학기부터 시작된다는 발표까지 하였다. 지금 미국내 확진자가 가파르게 늘어나고 있는 시점에선 락다운이 아니었다면 어떠했을지 상상만해도 끔찍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