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에서 대한항공 짜투리 마일 모으기(2편) – 식당에서 밥먹고 포인트 받자.

해외 여행이나 미국내 여행을 다닐때 가장 많은 호텔 체인은 메리엇 계열이 아닌가 싶다. 물론 힐튼 계열 호텔도 많지만 한국 여행도 계획중이라면 메리엇 호텔 체인이 서울을 비롯해 전국적으로 많이 찾아볼수 있다. 하이얏트 호텔도 고급 호텔로 보면 매우 만족스럽지만 호텔 선택폭이 좁은게 단점이다.

특히 대한항공 마일 모으기로 좋은 신용카드로는 US Bank 스카이패스 크레딧카드를 손꼽지만 스카이패스나 본보이 크레딧카드를 사용해서 얻는 마일 이외에도 크레딧카드 없이 모으는 방법이 몇가지 있는데 그중 본보이 다이닝 프로그램을 소개한다.

Eat Around Town by Marriott Bonvoy Dining Program 사이트에 가서 회원가입을 한다. 이는 본보이 (marriott.com) 사이트와 같은 어카운트를 사용한다.

Eat Around Town by Marriott Bonvoy Dining Program, 메리엇 본보이 다이닝 프로그램, 마일 모으기

다이닝 프로그램에 처음 가입하게 되면 사이닝 보너스가 있다. 주기적으로 조금씩 바뀌긴 하지만 현재 보너스는 첫 가입후 60일내에 세번을 식당에서 링크된 크레딧카드를 사용하면 총 본보이 6천 포인트를 받을수 있다.

Sign up, register at least one credit or debit card, and within your first 60 days dine at a participating restaurant and pay with your linked card to earn:

– 1,000 bonus points the first time you spend $30 or more
– 2,000 bonus points the second time you spend $30 or more
– 3,000 bonus points the third time you spend $30 or more

사용방법은 아래와 같다.

제일 먼저 사인업을 하고, 로그인을 하게되면 왼쪽 메뉴에 Manage Cards 가 있다. 그곳에서 크레딧카드 번호만 넣으면 된다. 카드에 올려진 이름이나 유효기간, 보안코드는 전혀 필요없다. 즉, 본인 카드 외에 가족 소유의 어느 카드도 사용 가능하다. 식사후 해당카드를 사용하면 된다.

단, 이 프로그램에 가입된 식당에서 사용할때만 포인트를 받을수 있는데 해당 식당 목록은 홈페이지(eataroundtown.marriott.com)에서 확인해야한다. 그리고 일부 식당은 포인트를 주는 요일이 구분되어 있으니 해당 요일에 사용해야 포인트를 받는다.

일반적으로 카드사용후 3,4일이 지나면 Recent Activity 에 내역이 보이게 되는데 혹시라도 10일이 지났는데도 목록에 나타나지 않으면 컨택폼을 이용해 어필하면 된다. 폼 작성시 영수증을 업로드해야하고 방문일과 사용금액을 입력해야하므로 식당 영수증은 꼭 챙기도록 하자.

Missing a reward? Contact us if it’s been over 10 days since your purchase.

대한항공 포인트를 모으기 위해서 본보이 다이닝 프로그램을 소개하였는데, 마찬가지로 UA(United Airlines) 나 AA(American Airlines), Delta Airlines 에도 같은 다이닝 프로그램이 있다. 모으고자 하는 마일에 따라서 해당 프로그램에 사인업 하면 된다.

단지 조심할 것은 아래 다른 항공사 사이트를 가보면 알겠지만, 모두 같은 rewards network를 사용한다. 그러므로 크레딧카드를 한번 등록한뒤 다른 항공사 다이닝 프로그램에 같은 카드를 사용하게 되면 먼저 등록한 곳의 카드는 자동 삭제가 된다. 모두 다른 카드를 사용하도록 한다.

United MileagePlus Dining (dining.mileageplus.com)

American Airlines AAdvantage Dining (aadvantagedining.com)

Delta Airlines Skymiles Dining (skymilesdining.com)

본보이 포인트를 대한항공 마일로 전환하는 방법은 이미 이전 글에 자세히 올려져있다.

미국에서 대한항공 짜투리 마일 모으기 – 체이스 포인트를 본보이 포인트로 전환하기(50% 보너스 포인트 프로모션 활용)

호텔 크레딧카드에서 주는 매년 무료 숙박권 – 체이스 하이얏트 크레딧카드

체이스 뱅크의 크레딧카드중 대표적인 호텔 카드로는 IHG Rewards Club Credit Card 와 Marriott Bonvoy credit card, 그리고 World of Hyatt Credit Card 가 있다.

그중 하이얏트 카드는 연회비가 $95 이며, 다른 카드들은 연회비가 있는 카드는 모두 카드를 오픈한후 1년이 되는 시점, 그리고 이후 매년마다 무료 숙박권을 준다.

이중에서 하얏트 카드의 경우 매년 한국 방문시마다 아주 유용하게 잘 사용하고 있다. 매년 나오는 Chase Free Night Reward 는 비록 하얏트 호텔 계열에서 카테고리 1부터 4까지의 호텔밖에 사용을 못하지만 남산 그랜드 하이얏트 호텔(카테고리 4)에서 친구들을 만나거나 가족들과 하룻밤을 보내기엔 안성마춤이다.

부모님을 모시고 그랜드 하이얏트 호텔을 처음 갔던 날, 처음엔 서울에 사는데 무슨 서울에 있는 호텔이냐며 극구 안가시겠다고 하시는 걸 가까스로 모시고 갔다. 체크인후 18층에서 바라본 서울의 야경을 보시고는 예전 유년시절 힘들었던 서울살이 이야기를 하염없이 풀어내셨다. 그날 두분을 모시고 보낸 밤은 잊을수가 없다.

이후 매년 한국을 방문할때마다 부모님을 모시고 남산 그랜드 하이얏트 호텔을 방문하였다. 어느해에는 바빠서 한국방문을 못하게 되었는데 체이스 UR 포인트를 하이얏트 포인트로 옮겨서 예약을 한후 내 어카운트의 포인트 숙박 예약을 가족들에게 넘겨주기도 하였다.


하이얏트 호텔 포인트 숙박을 한국 가족에게 넘겨주는 방법은 아래와 같다.

  1. 한국 가족에게 하이얏트 호텔 홈페이지(https://world.hyatt.com/content/gp/ko/enroll.html)에서 회원가입을 하게 한다. 물론 주소는 한국 현주소이고, 언어선택에서 한국어가 가능하다.
  2. 미국에서 하이얏트 호텔 홈페이지에서 포인트로 숙박을 예약한후, 한국의 호텔에 전화를 해서 가족이 체크인을 할거라고 하고 가족의 하이얏트 어카운트 넘버를 알려준다.
  3. 나의 어카운트에서 예약은 사라지며, 가족 어카운트에 예약이 보이게 된다.
  4. 하이얏트 숙박에 따른 포인트 Back 등의 프로모션이 있다면 가족이 숙박을 완료한후 몇주뒤에 프로모션 포인트는 나의 계정으로 들어오게 된다.

그전에는 하이얏트 포인트 숙박의 경우 스위트룸 예약이 불가능했는데 2020년 언제부턴가 스위트룸 예약이 보이기 시작하였다. 서울에서는 하이얏트 호텔은 남산의 그랜드 하이얏트 호텔, 삼성동의 파크 하이얏트 호텔, 그리고 압구정동에 비교적 새로운 호텔인 안다즈 서울 강남이 있다.


남산에 위치한 그랜드 하이얏트 호텔(Grand Hyatt Seoul)은 카테고리 4로서 체이스 무료 숙박권이 가능하며, 룸에 따른 포인트는 아래와 같다.

  • 스탠다드룸(Standard Room Free Night) 15,000 포인트
  • 클럽룸(Regency Club Free Night, 라운지 이용 가능) 21,000 포인트
  • 스탠다드 스위트룸(Standard Suite Free Night, 라운지 이용 가능) 24,000 포인트

압구정역에서 도보로 가능한 안다즈 서울 강남(Andaz Seoul Gangnam)의 경우 체이스 무료 숙박권은 불가하며, 포인트 차감은 아래와 같다.

  • 스탠다드룸(Standard Room Free Night) 20,000 포인트
  • 프리미엄 스위트룸(Premium Suite Free Night) 40,000 포인트

삼성역에 위치한 파크 하이얏트(Park Hyatt Seoul)도 체이스 무료 숙박권은 불가하며, 포인트 차감은 아래와 같다.

  • 스탠다드룸(Standard Room Free Night) 25,000 포인트
  • 스탠다드 스위트룸(Standard Suite Free Night) 40,000 포인트

서울에 있는 하이얏트 호텔중 부모님을 모시고 남산의 그랜드 하이얏트 호텔을 주로 방문하는데는 분명 이유가 있다.

  1. 3인 예약시 스탠다드룸과 클럽룸 이용이 가능하다. 다른 두곳은 스위트룸 이상이어야만 3인 예약 가능, 혹은 캐시를 추가하는 옵션(비추천합니다.)
  2. 클럽룸을 예약하면 3인까지 라운지와 사우나 이용이 가능하다.
  3. 남산 공원으로 산책하기 좋으며 한강뷰 및 남산뷰 등 서울 시내를 한눈에 내려보기 좋다.

유일한 단점으로는 교통편을 들수 있는데 자차를 이용하면 문제는 없다. 투숙객 주차는 물론 무료이고, 코로나 이전에는 명동과 이태원을 오가는 무료 셔틀버스가 있었는데 지금은 운행하지 않는다. 혹, 예약을 하였으면 바뀌었을수도 있으니 전화나 이메일로 문의 하시길…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