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에서 남자 예복 빌려입고자 할땐 어디로 가야하나 – Men’s Wearhouse 후기

다음주에 결혼식 참석이 예정되어 있었다. 몇달전에 이미 날자가 잡혀있었지만 팬더믹으로 인해 운동을 제대로 하지 못했던터라 몸이 많이 불어있던 상태였다. 아뿔사!!! 집에 있는 모든 양복을 꺼내어 입어봤는데 몸에 꽉끼어서 맞질 않는다. 급히 대여할 곳을 찾아보았다.

www.menswearhouse.com – 홈페이지로 가보니 TUX & SUIT RENTALS 메뉴가 있다. 해당 페이지에 가보니 양복 상의, 하의, 조끼, 타이, 셔츠, 구두, 양말, 커프 등 8-piece 팩키지로 $182.99 가 눈에 띈다.

마침 가까운 곳에 매장이 있었다. 온라인으로 자체 사이즈를 재어서 오더를 할수도 있지만 아무래도 배송이후 문제가 생기면 시간의 여유가 없으므로 매장이 가까우니 찾아가보기로 하였다.

가기전에 전화로 문의를 하니 이벤트 2주전 방문을 추천하지만 이미 늦었기에 행사전 5일전까지는 꼭 방문을 해야만 한다고 안내를 받았다. 다행이다.

매장 내부는 상당히 컸다. 다양한 스타일의 수트와 턱시도, 조끼, 모자 등 모든 예식에 맞는 예복이 갖추어져 있었다. 매장에 들어서니 직원이 어떤 서비스를 원하는지 묻자 렌트를 원한다고 하니 이벤트 날자가 언제인지를 묻는다.

이벤트는 바로 일주일 뒤였고, 하루전에 예복 픽업이 가능하며 이벤트 다음날까지 리턴을 해야한다고 알려준다. 여기까지 확인이 되면 몸의 사이즈를 재고, 예복을 선택하기 위해 매장 내부로 안내한다.

직원이 목둘레, 가슴둘레, 허리둘레 등 사이즈를 재고 기입한뒤 일반 양복, 턱시도, 각종 셔츠, 조끼 등이 전시된곳으로 가서 원하는 스타일을 고른다.

바지의 경우 스키니인지 슬림인지 선택을 해야하는데 스키니로 고를 경우 주머니에 물건을 넣는건 힘들다고 조언을 해준다. 아무래도 불편하기도 할듯하여 슬림 스타일로 하기로 했다.

같은 색상이라도 디자인이 각각이라 꼼꼼히 살펴보길 바란다. 만일 예식에 함께 입장할 파트너가 있다면 색상을 맞추도록 유의한다.

원하면 구도도 렌트가 가능한데 $30 이 추가 된다. 검정색 턱시도를 고른터라 반짝이는 검정 구두를 골랐다.

사이즈도 일반 사이즈는 볼이 넓은 발에는 불편한터라 wide 옵션을 선택했다. 아무래도 몇시간 동안의 예식에 발이 편해야 하기에 신발은 매우 신중하게 골랐다.

모든 선택이 끝난뒤 건내받은 영수증에서 픽업날자와 리턴날자를 다시 확인해보고, 모든 가격도 꼼꼼히 체크한다. 턱시도 렌트는 $149.99, 셔츠는 $10, 신발 $30 등 조끼, 나비넥타이 포함, 디스카운트를 조금 적용받았고, Damage and Handling fee $12 도 추가되어 토탈 $191.99 를 지불하였다.

예약시 제공한 이메일과 전화번호로 예약한 수트팩키지가 스토어에 도착하게 되면 픽업이 가능하다는 연락이 온다. 팩키지에 양말이 포함되는데 이것은 리턴할 필요가 없다. 내 경우 스토어가 가까워 직접 픽업을 가서 셔츠와 바지, 조끼, 턱시도 자켓을 입어보고 가져왔는데 나중에 리턴할때 우편으로 가능하도록 리턴 레이블(return label)도 함께 준다.

이벤트가 끝난뒤 리턴 역시 스토어에 직접 가지고 가서 반환을 하고 마지막 밸런스가 $0 라는 영수증을 받았다.

이벤트후 세탁비 지출이 없게 된다는것을 고려하면 맘에 드는 핏으로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멋진 턱시도와 조끼, 타이, 신발까지 갖춰입고 즐거운 하루를 보낼 생각에 예복 쇼핑의 스트레스를 날리게 되어 뿌듯하다.

만일 구입을 하였다면 지금의 살찐 상태에서 산 양복을 언제 다시 입게되겠는가!!! 가을부터는 정말이지 다이어트를 꼭 시작할 것이다.

미국에서 이사할때 처리해야 할것들 – 전기, 가스, 우편물 주소변경, 인터넷 서비스 등

미국에 살면서 학생시절부터 지금까지 여러번 이사를 경험해 왔다. 이사를 할때마다 신경쓰이는 것들이 한둘이 아니다. 만일 시민권자가 아닌 영주권자나 기타 신분일때는 이민국에 거주지 변경 신청을 해야한다. 이밖에도 각족 유틸리티 서비스 즉, 전기와 가스, 인터넷 서비스 등이 대표적이다.

전기와 가스, 인터넷 서비스의 경우 빌링을 우편이 아닌 온라인으로 해왔다면 서비스 정지 신청을 쉽게 할수 있다. 온라인으로 마지막 서비스 일자를 선택하고 신청하면 된다. 전기와 가스의 경우는 이미 사용한 서비스에 대한 후불이기 때문에 Stop 서비스 날자에 따라 최종 빌링이 산정되기 때문에 마지막 빌링을 우편으로 받으면 기존 방식대로 납부하면 되고, 온라인으로 납부를 했을 경우 마지막 빌링을 어떻게 받을지 옵션이 나오면 우편인지 온라인 인지 선택을 하면 된다. 즉, 이사후 새로운 주소로 빌링을 받을수 있다.

인터넷 서비스의 경우는 서비스 비용을 한달 먼저 청구되는 방식이기 때문에 서비스 정지를 요청하게 되면 다음 빌링이 되는 시점에서 서비스를 안받은 날자를 계산해서 크레딧으로 받게 된다. 만일 우편으로 빌을 받았다면 해당 크레딧을 체크로 받게 되며, Auto payment 로 크레딧 카드를 설정한 상태라면 다음달에 해당 크레딧이 카드로 들어온다.

그 다음 신경써야 할것은 우편물이다. 예전에 온라인 서비스가 없던 시절에는 우체국에 가서 Change of Address 서비스 카드에 현재 주소와 이사갈 주소를 적고 신분증 확인을 거친뒤 우체국 직원에게 접수를 시켰었지만 지금에는 USPS 공식 홈페이지에서 우편물 이전 서비스를 신청할수 있다.
https://moversguide.usps.com/mgo/disclaimer?referral=MG80

개인 혹은 가족, 아니면 비지니스 주소 변경인지 첫 해당사항을 선택한후 정보를 적고, 우편물 주소변경서비스를 계속 받을것인지(Permanent) 아니면 임시로 잠시 받을 것인지(Temporary) 선택한다. 임시로 받는것은 6개월미만일 경우에만 가능하다.

그 다음에 선택은 언제부터 서비스를 시작할 것인지이다. 이사날자를 적어야한다. 그 다음 현재 주소와 이사갈 주소를 적고, 서비스 신청에 대한 비용 $1.05 을 크레딧카드 정보를 넣고 지불하면 된다.

미국에서 리얼아이디 (REAL ID in US) 만들기

미국에서 오는 10월 1일 (정확하게는 2020년 10월 1일) 부터는 18세 이상이 국내선 비행기를 탑승할 때 리얼아이디(REAL ID)가 없으면 비행기를 탈 수가 없습니다.  대체 아이디로는 여권을 소지해야만 보안 검색대를 통과 할 수가 있습니다. 이 리얼아이디는 연방정부 규정에 따라 발급하는 신분증입니다.  즉 , 현재 거주하고 있는 주에서는 기존의 면허증을 갖고도  일상생활을 하는데는 문제가 없습니다.

realid1
realid1

단, 미성년자일 경우는 부모나 보호자가 동반시 리얼아이디가 따로 없어도 됩니다. 이 리얼아이디(Real ID)가 꼭 필요하냐를 따지면 경우에 따라서 다르겠지만 일반 국내선을 많이 타고 다니거나 캐나다나 맥시코 등을 자주 드나들 경우 이 아이디가 정말로 필요로 합니다.

일년에 한번 혹은 어쩌다 한번 국내선 비행기를 탄다면 굳이 만들지 않아도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특히 국제선을 타고 다닐 경우는 항상 여권을 소지해야 하기 때문에 굳이 따로 리얼 아이디가 필요로 하지 않습니다.


리얼아이디는 위에 보이는 그림처럼 별표시로 일반 아이디와 비교하여 쉽게 구분할 수 있게 만들었습니다. 이번 10월 1일 시행에 앞서 많은 사람들이 주 DMV(state motor-vehicle department)에 몰리게 되면서 많은 사람들이 대기하는 시간이 길게 되면서 불평을 토로하고 있습니다.

일단 신청을 온라인(주마다 다른 링크가 있으니 주 온라인에서 확인하셔야 됩니다.) 에서 마치면 아래의 샘플과 같은 서류를 준비 해야 합니다.

아래는 캘리포니아주의 경우를 예를 들었습니다.

For example, here’s what California requires:

A proof of identification that includes their date of birth and full name. Acceptable documents include:

  • Valid, unexpired U.S. passport or passport card
  • Original or certified U.S. birth certificate
  • Valid, unexpired permanent resident card

A Social Security card, a W-2 form or a pay stub that includes their Social Security number.

Proof of address. Acceptable documents include:

  • Utility bill
  • Mortgage bill
  • Deed or title to residential property
  • Insurance documents
  • Rental or lease agreement

물론 주마다 신청비용도 다르니 DMV에 가기전에 정확하게 프로세스 및 신청비를 확인해야 할것입니다.

다시 리얼아이디 만들기를 요약하자면,

사전 예약(온라인, 주마다 웹사이트 주소가 틀림)  => 서류 준비 (서류룰 갖고 가야함, 구비 서류는 여권 혹은 출생증명서, 소셜시큐리티카드 또는 W-2, 거주지 증명서류 2가지(유틸리티 고지서, 은행거래 내역서, 차량등록증, 등등 주소와 이름이 기재된 서류들) => DMV 사무소 방문/  서류 제출

그리고 이미 위에서 알려 드렸지만 리얼 아이디는 필수가 아닌 선택입니다. 단지 국내선 비행기나 항만 혹 캐나다 맥시코 국경 경비대를  통과시 리얼아이디가 여권을 대체 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주에서 주는 운전면허증이나 아이디가 지금까지 통용되던 것을 없앤다고 생각하면 됩니다.  국내선 비행기 등을 이용할때 패스포드를 꼭 지참해야 하는 불편함은 있겠지만 굳이 꼭 리얼아이디를 만들어야 하는 것은 아닙니다. 만들지 만들지말지는 개인의 선택사항 일 뿐입니다.

 

미국에서 넷플릭스 한국어 설정 – 가족간에 언어 설정 달리하기

2019년 연말에는 강하늘과 공효진이 열연한 ‘동백꽃 필 무렵’이라는 드라마가 넷플릭스를 통해서 전세계에 방영이 되었습니다. 이제는 넷플릭스에서 한국영화나 한국드라마는 흔하게 찾아볼 수가 있습니다. 단, 처음 넷플렉스를 가입하게 되면 언어가 영어로 설정이 되어있어 막 가입한후 한국영화나 한국드라마를 찾으려면 약간의 혼선이 될수 있습니다.

물론 한국어로 검색하게 되면 보고자하는 것을 찾을 수는 있지만 프로그램 제목이 모두 영어로 되어있어 우리가 일반적으로 알고 있는 한국 타이틀과는 익숙하지 않아 어리둥절하게 되지요.

또한 가족간에도 영어권인 아이들과 한국어가 편한 조부모님이 계실 경우 처음부터 각각의 프로필을 만들어 언어설정을 해주게 되면 프로그램 타이틀 및 자막이 설정한 언어로 선택이 되기에 아주 유용합니다.

그럼 먼저 가족간의 언어를 설정하기 전에 가족 각자의 프로필을 만들어 보겠습니다.

단, 언어설정을 하려면 전화기나 테블릿에 설치된 넷플릭스 앱을 통해서는 Account로의 접근이 안되니 반드시 PC내 웹브라우저에서 netflix.com 으로 로그인해서 설정하여야 합니다.

 

1. 계정 로그인후 오른쪽 상단의 Manage Profiles 를 클릭하여 원하는 프로필을 생성합니다. 프로필 생성이나 프로필 이름변경은 전화기나 태블릿 등 디바이스에 설치된 넷플릭스 앱에서도 쉽게 수정할수 있습니다.

2. 프로필을 만든후 언어를 변경하고자 하는 가족을 선택합니다.

3. Language 에서 원하는 언어를 선택한후 저장합니다.

모두 설정이 끝나면 각자의 디바이스로 들어가서 프로필을 선택하여 들어가보세요. 원하는대로 언어설정이 끝났으면 한국어 선택의 경우 화면에는 한국어 타이틀이 보이게 될것입니다. 그리고 한국 프로그램이외의 방송의 경우 한국어 자막이 있을때엔 한국어 자막이 자동으로 선택되어 있게 됩니다.